강미경 (Kang MiGyeoung)

‘강미경 (Kang MiGyeoung)’작가에 대한 상세정보 페이지 입니다. 작품을 클릭하시면 큰 화면으로 작품을 보실 수 있습니다.

작품 보기

  • sns kakao Story
  • sns tweeter
  • sns facebook
  • sns link

작가 소개

 존재하지 않는 허구의 인물들을 그림을써 그안에서 나를 그려낸다.

말로는 표현못할 그런 감정들을 더해서. 허망. 갈증. 두려움. 스트레스.불안감. 갈망. 자괴감. 부러움. 창피함. 

별로 썩 좋지 만은 않은 감정들이 흘러나올때면 이젤 앞에 앉아 종이 위를 덮고 또 덮어 빈틈 없이 채운다. 

썩 좋지 못한 감정들을 감추고 싶다는 듯. 

혹은 감추었던 감정을 긁어 올리듯이. 봐달라는 듯이.

완성된 그림을 보면 그안에 그려진 인물이 나를 쳐다본다. 왜일까. 그림에서 안도감을 얻는다. 

아마 다른이에게 말하지 못할 감정들을 풀어낸 그림이기에 거기에서 위로 받는 것일지도.

나에게 있어 진심의 위로를 건내는건 나 자신이 그린 그림 속 인물 뿐인지도 모르겠다.

 

작가 이력

강미경 (Kang MiGyeoung)1992년생, 건국대학교, 여자

2017 하남문화재단 청년작가전 전시 

2016 건국대학교 졸업

 

 

작가작품 판매 리스트

판매일순호당가격순판매가순

게시판 리스트
번호작품크기 작품명작품번호 판매일호당가격작품가격
판매 이력이 없습니다.
처음으로 가기 1 마지막으로 가기
  • sns kakao Story
  • sns tweeter
  • sns facebook
  • sns link